아산시의회, 2020년도 제226회 제2차 정례회로 의사일정 마무리

- 조례안 등 기타 안건 39건 처리, 2021년도 업무보고 및 예산안 심사

정만국 기자 | 기사입력 2020/12/21 [17:21]

아산시의회, 2020년도 제226회 제2차 정례회로 의사일정 마무리

- 조례안 등 기타 안건 39건 처리, 2021년도 업무보고 및 예산안 심사

정만국 기자 | 입력 : 2020/12/21 [17:21]

 

아산시의회 황재만 의장이 제226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2020년 회기를 모두 마무리했다.                                                                                                                    ©아산저널

 

아산시의회(의장 황재만)21일 제226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끝으로 2020년 회기일정을 모두 마무리 했다.

 

1125일부터 27일간의 일정으로 실시한 이번 정례회에서는 조례안 등 기타 안건 39건의 의안을 처리하고 2021년도 업무계획 청취, 2020년도 제4회 추경예산안 및 2021년도 예산안 등을 모두 처리했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 2021년도 예산안을 당초 집행부에서 제출된 1900억 원 중, 72개 사업 98억원을 감액하여 아산시 예산 1802억원에 달하는 예산으로 가결하였으며, 2021년도 기금운용 계획안은 총규모 1,445억원으로 집행부 원안과 같이 심사의결 했다.

 

의사일정 상정 전 홍성표 의원의 아산시 주거복지센터 설립 및 주거복지 조직 전문인력 확충하라와 김미영 의원의 아산시 공공재산 관리 이대로 괜찮은 가’, 김수영 의원의 교통약자 이동지원센터의 운영개선 및 이동권 증진방안 모색에 대한 5분 발언이 있었다.

 

황재만 의장은 폐회사를 통해 올 한해는 연초부터 시작된 코로나19와 유례없는 집중호우, 태풍 등으로 그 어느 해 보다 시민여러분의 마음이 무겁고 힘든 한해로 어려운 시기에도 시의회와 집행부는 시민과 함께 안전하고 행복한 삶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2021년 신축년 새해에는 희망찬 한해, 따뜻한 한 해가 되는 간절한 바람과 함께 시민 여러분이 평범한 일상을 누리고 더 나은 내일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하며 2020년 마지막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