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용수 관리’…소하천, 지하수 수질조사

- 도 농업기술원, 도내 하천 43지점·지하수 20지점 수질 조사 실시 -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1/04/02 [10:34]

‘농업용수 관리’…소하천, 지하수 수질조사

- 도 농업기술원, 도내 하천 43지점·지하수 20지점 수질 조사 실시 -

아산저널 | 입력 : 2021/04/02 [10:34]

 

 수질조사 모습                                                                         © 아산저널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이달부터 안전농산물 생산과 농업용수 관리방안 일환으로 농업용 소하천과 영농 형태별 지하수 수질 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친환경농업연구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농업용 소하천 46지점을 조사한 결과, 하천수 수질환경기준(환경정책기본법 10)인 농업용수기준에 적합했다.

 

수질 측정은 4(영농 전 갈수기), 7(강우기), 10(영농 후 갈수기) 3회에 걸쳐 법적기준 6개 항목(pH, DO, BOD, CODMn, T-P, SS)을 분석했다.

 

영농형태별 지하수 20개 지점(5, 5, 시설 10)에 대해서도 4월과 72회 실시한 결과, 질산태질소(NO3-N), 산도(pH), 카드뮴, 수은, 납 등 법적기준 7항목에서 모두 지하수 수질기준(지하수법 13) 허용치 보다 낮아 양호했다.

 

친환경농업연구센터 최소혜 연구사는 안전한 농산물 생산을 위해 농업용수로 사용되는 하천 및 지하수 수질관리가 중요하다지속적인 수질분석 자료 축적을 통해 농산물 및 수질관리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 농업기술원은 1999년부터 농촌진흥청과 공동으로 농업환경자원 변동사업을 통해 매년 소하천과 지하수를 조사하고, OECD 등 국제기구 대응 및 수질보전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고 있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