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의회 예결위, 제2회 추가경정예산 심사 의결

- 일반회계 1건·1억원 삭감,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 경제 활성화 발판 마련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1/08/30 [16:17]

아산시의회 예결위, 제2회 추가경정예산 심사 의결

- 일반회계 1건·1억원 삭감,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 경제 활성화 발판 마련

아산저널 | 입력 : 2021/08/30 [16:17]

 

 각 상임위원회에서 예비심사를 마치고 회부된 결과를 제2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통하여 심사의결 하고 있다.                                                                                               © 아산저널

 

아산시의회(의장 황재만)30일 제231회 임시회 기간중 제2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안정근)를 개최하고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심사 의결했다.

 

이날 제2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각 상임위원회 예비심사를 마치고 회부된 결과를 반영하고 전체 예산안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집행부에서 제출한 제2회 추경예산안 15,653억 원(기정 예산액 대비 1,072억원 증가) 중 일반회계1·1억원을 삭감하여 예비비로 증액하는 것으로 의결했다.

 

감액사업을 살펴보면 복지환경위원회 소관 1·1억원으로 온양행궁 국가지정 등 타당성 조사용역(문화유산과) 2억원 중 1억원 일부삭감이다.

 

2회 추경예산안은 상생 국민지원금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코로나19 대응 및 일자리 확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이 중점 편성됐다.

 

안정근 예결특위위원장은 "이번 추경이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소상공인, 저소득층 등의 경제적 어려움을 덜어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사업취지와 기대효과 등을 꼼꼼히 살펴 소관 상임위원회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였다"시민에게 꼭 필요한 예산이 무엇인지 살펴 효율적으로 편성될 수 있도록 예산심사에 심혈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이번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된 제2회 추경예산안은 오는 31일 열리는 제231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표결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