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경찰 시대, 지역 농산물 살리기 위해 아산경찰이 앞장선다.

아산선도농협과 아산경찰,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협약 체결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2/05/22 [14:37]

자치경찰 시대, 지역 농산물 살리기 위해 아산경찰이 앞장선다.

아산선도농협과 아산경찰,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협약 체결

아산저널 | 입력 : 2022/05/22 [14:37]

  

  아산경창서-아산선도농협,지역농산물 소비 촉진 협약 모습                       © 아산저널

 

아산경찰서(서장 김장호)520일 아산경찰서 대운동장에서 코로나19 등으로 어려 움을 격고 있는 선도농협선장김치의 판매와 홍보에 도움을 주고자 아산선도농협(조 합장 박종호)지역농산물 소비 촉진 협약을 맺고 현장에서 직거래장터까지 개설해 세 시간 여 만에 약 300박스 이상의 김치 판매 실적을 달성했다.

 

아산 지역의 여러 농산물 중 도고면 지역 쪽파의 경우 전국 생산량의 20% 이상을 차지 할 만큼 중요한 산업임에도 그 중요성이 잘 알려지지 않았고 특히 2년 이상 지속되는 팬데믹 상황에 단체 급식 감소 등으로 쪽파는 물론 선도농협 선장김치공장의 여러 김치 가공품의 판매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런 어려운 상황을 알게 된 아산경찰서 공무원직협의회(이하 아산 직협)에서는 좀더 효과적인 홍보와 소비 촉진을 위해 협약식 자체를 직거래 장터로 마련했다.

 

오전 10시 반부터 오후 2시까지 협약식과 함께 아산경찰서 어린이집아기들의 축하 꽃다발 증정, 가수 훈남의 축하 공연, 현장에서 직접 조리한 쪽파파전, 김치 시식 등과 함께 약 40% 할인 가격으로 최고급 선도농협선장김치를 경찰관과 주변 주민들에게 판매하는 김치 장터로 꾸며 물량이 부족해 빈손으로 돌아서는 시민까지 있을 만큼 성황을 이루었다.

 

선도농협 역시 농번기 시골 지역 노인들의 교통 사고 예방에 활용해 달라면 야광기능이 포함된어르신용 지팡이를 아산경찰서에 기증하는 등 교통 안전 활동까지 함께하는 모 습을 보여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이 행사를 주관한 아산직협 구철호 회장은 경찰은 시민의 자유를 제약하는 업무적 한 계 때문에 더더욱 친절하게 몸을 낮춰야 하고 특히 자치경찰 시대, 지역 주민의 도움 없이는 경찰의 치안 행정이 제대로 설 수 없는 만큼 제복입은 시민으로서 당연히 지역 주민 여러분의 어려움을 외면해서는 않된다면서 여름엔 배방 오이, 가을엔 영인 맑 은쌀 등 지역 농산물 알리기 활동을 계속 이어가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