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예총, 시민과 함께하는 찾아가는 문화예술 공연 ‘성황’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2/05/22 [14:46]

아산예총, 시민과 함께하는 찾아가는 문화예술 공연 ‘성황’

아산저널 | 입력 : 2022/05/22 [14:46]

 

  국악협회 공연 모습                                                                         © 아산저널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아산지회(지회장 이동현, 이하 아산예총) 주최·주관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예술문화의 활성화를 위해 아산 관내 아파트 관계자와 협업해 찾아가는 문화예술 공연을 기획·진행해 눈길이다.

 

아산예총은 지난 415~513일 총 12회 공연 구성으로 산하 국악협회(지부장 이상례음악협회(지부장 김요성연예협회(지부장 김나윤)와 댄스(예술창작 라움통기타 라이브(7080모담경기민요신민요(이성원,신현미) 등 지역내 역량 있는 문화예술단체 및 예술인들과 시민들이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펼쳤다.

 

또 매회 공연은 국악협회(지부장 이상례)의 웃다리 풍물로 흥을 돋우는데 시작으로, 기악(가야금·아쟁진도북놀이·버꾸춤·남도민요·고깔소고로 다채롭게 진행했다.

 

이어 음악협회(지부장 김요성)는 전통 클래식 및 뮤지컬 팝페라(솔리스트·랩소디·소프라노)로 시민들이 쉽게 다가가고 즐길 수 있는 구성을 선보인데다, 관악 밴드의 웅장한 선율로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아울러 연예협회(지부장 김나윤)는 지부장을 주축으로 지역 가수들과 함께 시민들이 따라 부를 수 있는 대중가요를 선창해 시민들과 즐겼다.

 

이뿐만이 아니다.

댄스 퍼포머스(예술창작 라움)는 밸리댄스(TOY, 독립이여 어서 오라), 라틴댄스(인 더 하츠), 키즈창작무용(나와 유), 레트로 댄스(님과 함께), 창작무용(그날이 오면, 상사화) 등 무용예술창작 작품을 시민들에게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통기타 라이브(7080모담)그대 없이는 못살아, 웃어요, 사랑이 온다, 꿈의 대화, 바다의 누워, 행복의 나라로44색의 색깔로 인생의 희로애락을 담은 희망적인 노래로 시민들과 소통했다.

 

마지막을 장식한 경기민요&신민요 공연은 중요 무형문화제 경기민요 제57호 전수자 이성원·신현미 구성으로, ‘매화타령, 청춘가, 태평가, 밀양아리랑, 잦은 방아타령, 배 띄어라등 감동의 공연을 전개해 시민들의 감동을 일으켰다.

 

이동현 아산예총 지회장은 지역 축제 실현의 어려움을 딛고, 전 연령층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생동감 있는 공연 현장에 시민들의 호응을 일으켜 감사하다사실 코로나19 관련 안전 및 방역관리 속 세심하게 신경썼다. 앞으로도 아산예총은 시민들의 예술문화 갈증 해소에 한층 더 앞장서 나아갈 전망이라고 말했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