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규 후보 당선, 충청권 최연소 광역의원

- “새로운 변화와 지역 발전으로 보답하겠다” -
- 지민규 10,897표(57.38%) 득표로 승리 -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2/06/02 [13:01]

지민규 후보 당선, 충청권 최연소 광역의원

- “새로운 변화와 지역 발전으로 보답하겠다” -
- 지민규 10,897표(57.38%) 득표로 승리 -

아산저널 | 입력 : 2022/06/02 [13:01]

 

  지민규 국민의힘 도의원 후보 당선 확정 후 꽃다발을 받고 있다                 © 아산저널

 

지민규 국민의힘 도의원 후보가 당선을 확정 지었다. 19934월생인 지 당선인은 이번 지방선거 결과 충청권(충남·충북·대전·세종) 최연소 광역의원이 될 예정이다.

 

지민규 당선인은 10,897표를 얻어 득표율 57.38%로 최연소 도의원 당선을 확정했다. 뒤이어 더불어 민주당 신재동 후보가 8,091(42.61%)를 득표했다.

 

지 당선인은 당선 소감에서 무한한 지지로 함께해 준 가족들과 캠프 식구들, 특히 지지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다.”올바른 정치를 통해 새로운 변화와 지역 발전을 이끌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어 늘 겸손하게 주민분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많은 응원과 격려, 때로는 따끔한 충고와 조언으로 함께해 달라고 말했다.

 

또 공약으로 제시했던 스마일 아산 프로젝트의 빠른 실행을 위해 쉼 없이 달리겠다는 뜻도 전했다. 임기가 시작되기 전 기본계획에 대한 구상을 마치겠다는 것.

 

한편 지민규 당선인은 29시 현충사 참배 일정을 소화한 뒤 유권자들을 찾아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