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으로부터 안전하게, 기후위기 취약계층 지원

- 환경부, 기업, 시민단체와 함께 안전한 여름나기 돕기 활동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2/06/23 [10:22]

폭염으로부터 안전하게, 기후위기 취약계층 지원

- 환경부, 기업, 시민단체와 함께 안전한 여름나기 돕기 활동

아산저널 | 입력 : 2022/06/23 [10:22]

 

  폭염 취약계층 후원물품 전달 전 기념촬영모습                                           © 아산저널

 

아산시는 급격한 기후변화에 따른 피해 예방과 지역주민의 폭염 대응력 제고를 위해 취약계층 20여 가구 및 시설을 대상으로 맞춤형 지원을 추진한다.

 

시는 올여름 폭염에 대비하기 위해 거동이 불편한 홀몸 어르신 가구 등을 대상으로 온열질환 예방을 위한 창문형 에어컨을 지원하고, 기후변화에 위험노출이 크고 사회·경제적 보호가 필요한 계층을 대상으로 지원한다.

 

또한, 기업시민단체 등과 협력하여 생활 속 폭염 적응력을 높이고, 기후행동을 이끌기 위해 취약가구 지원 및 폭염대응 홍보 등 사회적 공익활동 전개에도 전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은 아산시, 시민단체(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기업,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취약가구(저소득가구, 홀몸어르신 등) 및 경로당을 대상으로 기후변화 진단상담사(컨설턴트)와 함께 생수, 쿨매트, 양산, 부채 등 폭염대응 물품을 지원하고 폭염행동 요령을 안내한다.

 

이와 관련하여 지난 22일 이태규 부시장은 유제철 환경부 차관과 함께 지역 내 개별 취약가구를 방문하여 창문형 냉방기기 설치를 돕고 폭염대응시설(쿨루프-쿨월, 쿨링포그&에어커튼)의 운영상황을 점검과 사용자 만족도 및 체감 효과 등을 살펴보았다.

 

이문영 기후변화대책과장은 기후변화 영향은 사회적경제적 약자에게 더 심각한 피해를 끼친다.”앞으로도 기후변화 취약계층 보호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