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항 등 항만시설물 안전 점검 실시

- 도, 내달 4일부터 15일까지 도 소유 항만시설 22곳 대상 -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3/11/29 [11:44]

보령항 등 항만시설물 안전 점검 실시

- 도, 내달 4일부터 15일까지 도 소유 항만시설 22곳 대상 -

아산저널 | 입력 : 2023/11/29 [11:44]

  보령                                                                © 아산저널


충남도는 다음달 4일부터 15일까지 도 소유 항만시설을 대상으로 하반기 정기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9일 밝혔다.

 

점검대상은 대천항과 보령항 및 마량진항이며, 대천항 시설 12, 보령항 시설 4, 마량진항 시설 6곳이며, 자체점검반을 구성해 진행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시설물의 외관 및 기능적 상태와 앞서 시행한 정기안전점검에서 지적된 사항이 제대로 조치됐는지 점검한다.

 

점검범위는 차막이, 계선주, 방충재 등 안전시설과 시설물의 침하, 파손, 균열 등 시설물 자체에 대한 이상 유무이다.

 

도는 시설물 점검 결과 이상 징후 발견 시 안전점검 용역 또는 보수·보강 공사를 발주하고, 긴급한 상황이면 긴급 보수를 통해 적절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한편, 도는 항만시설물의 기능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시설물의 안전 및 유지관리에 관한 특별법11조 제1항 및 항만법 제38조 제1항에 따라 반기별로 정기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2년에 1회 이상 정밀안전점검, 5년에 1회 이상 정밀안전진단 및 성능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