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국지도70호 포장 정비 ‘완료’

- 도 건설본부, 음암면 문양-탑곡 4.3㎞ 구간 공사 완료…안전·주행성 기대 -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23/11/30 [11:33]

서산 국지도70호 포장 정비 ‘완료’

- 도 건설본부, 음암면 문양-탑곡 4.3㎞ 구간 공사 완료…안전·주행성 기대 -

아산저널 | 입력 : 2023/11/30 [11:33]

 

 국지도70호선 문양-탑곡 포장도로 보수공사 완료 모습                     © 아산저널


충남도 건설본부 서부사무소는 서산시 음암면 문양리에서 탑곡리까지 어이지는 국지도70호선 문양-탑곡 포장도 보수공사를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이 도로는 4차선으로 대산석유화학단지, 테크노밸리, 오토밸리, 인더스밸리 등 산업단지에서 서산나들목까지 잇는 중요한 산업도로로, 물류 수송을 위해 이동하는 대형 화물차량의 비중이 높다.

 

하지만 2017년 성연-운산 간 도로가 개통되면서 중차량들로 인한 포장 균열 발생과 다발적인 포트홀 발생으로 교통사고와 자동차 파손을 유발해 도로 이용자들이 큰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서부사무소는 임시적 포트홀 보수가 아닌 전면 포장 보수 방침을 수립했으며, 도는 시급성을 감안해 20231회 추가경정예산에 총 20억원을 편성해 신속히 재정을 뒷받침했다.

 

공사 과정에서 포장재료는 일반 아스팔트보다 성능이 우수한 개질아스팔트 콘크리트를 적용했으며, 포트홀이 발생했던 부분은 기층까지 걷어내어 보수하는 등 향후 하자 발생 가능성을 낮췄다.

 

이와 함께 일반적인 절삭 후 덧씌우기 공법과는 다르게 기존 포장면보다 5cm 가량 더 두껍게 포장해 내구성을 강화하는데 중점을 뒀다.

 

서부사무소는 앞으로 이 구간과 이어지는 지곡교차로(국도29호선 분기)-문양사거리 구간도 지속적으로 보수해 사업의 효과를 높이는 한편, 원활한 물류 수송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충남이 될 수 있도록 도로 시설을 정비할 계획이다. 

 

이재흥 건설본부 서부사무소장은 도로 주행의 안전성을 확보하면서 인근 산업단지를 출입하는 화물차량들의 원활하고 쾌적한 물류 수송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앞으로도 서부지역 도로에 불편함이 없도록 적기에 보수해 쾌적한 도로환경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정만국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