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충남도청이 민주당 국회의원 홍보 대행사인가?

아산저널 | 기사입력 2019/03/06 [19:32]

(성명)충남도청이 민주당 국회의원 홍보 대행사인가?

아산저널 | 입력 : 2019/03/06 [19:32]

 

아니 땐 굴뚝에서 연기 날까?

 

보도에 의하면, 충남도청이 윤일규 국회의원(민주당)의 입법 관련 보도자료를 대신 발송해 물의를 빚고 있다고 한다.

 

정말로 친절한 충남도청이다. 그 친절함에 그저 황당할 따름이다.

 

광역 시도 등에 1개 이상 지역방송국 의무 설치를 골자로 하는 윤일규 의원의 방송법 일부개정법률안의 입법 취지에는 적극 공감한다.

 

광역단체 중 유일하게 방송총국이 없는 충남에 지역민의 정서 함양과 지역 균형 발전을 촉진할 방송총국의 조속한 설치는 두말할 나위가 없다.

 

그렇다고 착각하지 말길 바란다.

 

목적이 수단을 정당화할 수 없고 면죄부가 될 수 없다.

 

충남도청은 오해라며 정치의도가 전혀 없다고 한다.

 

사소한 일회성 해프닝에불과한데 한 호들갑이라며 뾰로뚱할지 모른다.

 

우리의 진짜 걱정은 충남도청 일부 공무원의 기저에 서슴없이 민주당 friedly'할 수 있는, 치적 중립성에 흠집을 가할 수 있는 심각한 행위를 하고서도 전혀 문제될게 없다식의 분위기가 조성돼 있지 않은가하는 합리적 의심이다.

 

충남도청이 민주당 국회의원의 홍보 대행사인가?

 

세간의 우려처럼 도지사와의 각별한 인연 때문이라면 정말 곤란하다.

 

충남도청은 충남도민을 위해 일하는 기관이지 특정 정파와 특정 국회의원의 홍보 대행 기관이 아님을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

 

아울러 이번 사태를 얼렁뚱땅 유야무야 넘어가려 하지 말고 머리숙여 사과하고 재발 방지책을 마련하여 공표하길 촉구한다.

 

 

2019. 03. 06()

자유한국당 충청남도당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