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조한기 후보의 2020명 선거대책위원 모집 실정법 위반 의혹,선관위의 즉각적인 조사가 필요하다!!

정만국 기자 | 기사입력 2020/02/13 [15:16]

(성명)조한기 후보의 2020명 선거대책위원 모집 실정법 위반 의혹,선관위의 즉각적인 조사가 필요하다!!

정만국 기자 | 입력 : 2020/02/13 [15:16]

 

조한기 민주당 서산·태안 예비후보의 ‘2020명 선거대책위원 모집 과정이 불법과 하자 투성이란 의혹이 불거졌다.

 

조 후보는 개인정보 입력이 의무사항이라 모집이 쉽지 않을거란 예상에도 불구하고 달 만에 온·프라인으로2020명이 참여했다며 언론 등에 대대적으로 홍보한 바 있다.

 

하지만, 조 후보가 공개한 선대위원 중 다수가 명의가 도용되고 본인 사전 동의도 없이 명단에 포함돼 언론에 공개되었다고 주장하고 있어 충격을 주고 있다.

 

일부 인사들이 공모에 응한 적도 없고, 조 후보측 관계자로부터 연락을 받은 사실도 다고 주장하고 있어, 조 후보측의 사문서 위조 및 허위사실 공표 의혹을 심각하게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이처럼 조 예비후보 측이 무리수와 자충수를 감행하는 배경은 자신을 지지하는 세력이 굉장한 것처럼 과대 포장하여 유권자들을 현혹하려 했음이다.

 

최근 조 후보는 특별교부금 신청과 배분, 국가 예산의 편성 및 심의과정에 관여할 수 없는 신분이였음에도 본인이 주도해 국비를 확보한 것처럼 주장하여, 자유한국당충남도당과 시민단체로부터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바 있다.

 

이쯤 되면 선거 승리를 위해서는 무엇이든 할 수 있는 고약한 버릇이 상습이라해도 할 말이 없을 것이다.

 

조한기 예비후보는 도를 넘고 있는 불법·탈법 선거운동 의혹에 대해 시민들 앞에 나와 낱낱이 이실직고하고 석고대죄해야 한다.

 

선관위는 즉시 조사에 착수하여, 유권자들의 현명한 선택을 방해하는 선거 문란행위가 있었다면 일벌백계해야 한다.

 

자유한국당 충남도당은 선거의 유불리에 관계없이 공명정대하게 선거운동을 펼칠 것임을 충남도민들께 약속드리며 본 사안을 예의주시 할 것이다.

 

 

2020. 02. 13()

자유한국당 충청남도당 사무처장 조철희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